협회소개 협회소식 한의학정보 한의약과건강
공지 보도자료 한의계뉴스 의료봉사
보도자료

게시물 (1169)

 [성명서]한의사 MD표기 명분없이 반대만 외치는 양의계
2017.11.06 l 113  

<성 명 서>
한의사 MD 표기-한의대 세계의과대학목록 재등재에
명분없이 반대만 외치는 양의계
극단적 이기주의 행태 버리고 본연의 임무에나 충실하라!
 
대한한의사협회 25천 한의사 일동은 한의사 MD(Doctor of Medicine) 표기와 한의과대학의 세계의학교육기관목록(WDMS; World Directory of Medical School) 재등재에 억지궤변으로 반대만을 외치고 있는 양의계의 극단적 이기주의 행태에 분노를 금할 수 없으며, 국민 건강증진과 국가 발전을 위해 이 같은 명분 없는 주장을 즉각 중단할 것을 양의계에 촉구한다.
 
최근 남인순 의원(더불어 민주당)은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서 한의학이 세계화를 통하여 국위를 선양하고, 국민건강증진에 더 큰 기여를 할 수 있도록 한의사 영문면허증에 MD를 표기하고, 세계의학교육기관 목록에 한의과대학 재등재를 추진해야 한다는 견해를 밝혔다.
 
이에 일부 양방의사단체들이 여러 가지 황당한 이유로 반대의사를 밝히고, 심지어 국민을 대표하는 국회의원을 한방 편향적인 행동을 보이고 있다고 비난하는 등 상식적으로 이해하기 어려운 입장을 표명한 바 있다.
 
하지만 한의사 MD 표기는 대한민국의 한의사가 국가에서 공인하는 의료인 면허 소지자로서 해외의 medical school 졸업자와 동일한 학력으로 졸업 후 국가의료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직군임을 증명하는 것이다. 또한 명백한 이원화 의료체계를 가진 한국에서 양의사가 Western Medicine Doctor로 표기되지 않고 MD로 표기되는 만큼 한의사도 또한 MD로 표기되는 것이 바람직하다.
 
최근 보건산업진흥원에서도 한의병원과 한의원의 효과적인 해외 진출을 위한 선결과제로 한의사가 대한민국 의료체계에서 의사의 자격을 갖춘 레벨(doctor level)의 의료인임을 미국에서 인정받아야 하며, 이를 위해 한국의 한의사들도 중국의 중의사들처럼 보건복지부가 발행한 영문면허증에 ’MD’로 표기되어야 한다는 내용의 보고서를 통하여 필요성을 강조한 바 있다.
 
세계의학교육기관목록에 한의과대학을 재등재 하는 문제도 마찬가지이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기본적으로 인정하는 세계의학교육기관목록 등재에 우리나라 한의과대학은 그 요건을 총족하고 있으며, 실제로 과거에는 우리나라 한의과대학들이 세계의학교육기관목록에 등재되어 있었다.
 
그러나 양의계와 한국의학교육평가원의 폄훼, 그리고 정부의 무관심 속에 지난 2010, 당시 11개 한의과대학 전체가 세계의학교육기관목록에서 삭제가 되는 사태가 벌어졌으며, 국가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세계의과대학목록에 31개 중의과대학이 등록되어 있는 중국과는 달리 우리는 아직도 모든 한의과대학과 한의학전문대학원이 미등록인 상태로 남아있다. 해외의 경우 중국 뿐 만이 아니라 몽골, 조지아, 우크라이나, 아르메니아, 베트남 등의 전통의학 대학들 또한 등재가 되어 있는 상황이다.
 
따라서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우리 한의학이 국부를 창출하고 나아가 우리 국민은 물론 인류의 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에 더욱 이바지하기 위해서는 한의사 MD 표기와 한의과대학의 세계의과대학목록 재등재는 필연적으로 이뤄져야 할 사항이며, 이에 대한 국가적 차원의 전폭적인 지원이 반드시 필요하다.
 
대한한의사협회 25천 한의사 일동은 자신들의 사리사욕을 위해 맹목적인 반대만을 일삼고, 자기 자신들이 아니면 안된다는 오만과 독선에 빠져 한의계의 발목을 잡고 있는 양의계에 대하여 본인들의 임무에나 충실할 것을 엄중히 충고한다.
 
대한한의사협회 25천 한의사 일동은 한의사 MD 표기와 한의과대학의 세계의과대학목록 재등재는 이제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국가적 시책임을 밝히며, 보건복지부를 중심으로 한 정부가 주도적으로 이 문제 해결에 나서줄 것을 강력히 요청한다.
 
 
2017. 11. 3.
 
대 한 한 의 사 협 회
 
 
우)07525 서울 강서구 허준로 91 (가양동 26-27)
TEL 02-2657-5000  FAX 02-2657-5005
COPYRIGHTⓒ AKOM.ORG ALL RIGHTS RESERVED.